정치경제사회교육/문화/생활스포츠/연예지역소식사설/칼럼기획사진으로 보는 세상지면 메인 포토뉴스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편집  2017.11.23 [21:49]
독자투고   전체기사보기
교육/문화/생활
독자투고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전주시네마프로젝트 2017’북미 호응
‘시인의 사랑’ 토론토국제영화제 공개 현지 반응에 전주국제영화제 저력 확인
 
/장라윤 기자(nekimsi@)

▲ 제42회 토론토국제영화제에서 공식 상영을 통해 관객과 조우했다.     © 관리자

전주국제영화제(집행위원장 이충직) ‘전주시네마프로젝트 2017’ 선정작 <시인의 사랑>(감독 김양희)이 북미 호응을 선도하고 있다.  제42회 토론토국제영화제에서 공식 상영을 통해 관객과 조우했다. 지난 7일 개막한 토론토국제영화제는 북미 지역 최대 프리미어 영화제로, 지난해 <아수라>, <아가씨> 등 한국영화를 초청, 상영한 바 있다.
 
특히 이번 <시인의 사랑>은 토론토국제영화제‘디스커버리’ 섹션에 포함,‘디스커버리’ 섹션은 첫 번째 영화를 연출한 감독 작품을 모아 상영하는 프로그램으로 재능 있는 신인 감독들을 발굴하고 소개하는 장이다.
 
 <시인의 사랑>은 지난 11일 스코티아뱅크 극장에서 관객과 영화제 관계자들이 운집한 가운데 성공적 첫 상영을 마쳤다. 전주국제영화제 사무처는 “해외 관객들은 영화 속 주인공 부부 성에 대한 대화에 큰 반응을 보였고, 가을 감성을 담은 주인공 시인 시에 흠뻑 젖어들었다”고 현지 분위기를 전했다.
 
상영 후 관객과 대화에 참여한 김양희 감독에게는 “한국에서 여성감독으로 활동하는 것은 어떤지”, “영화 속에 반복적으로 등장하는 버스 의미”를 묻는 질문이 이어지며 열띤 분위기를 연출했다. 김양희 감독은 “토론토에서 환영받은 느낌을 언젠가 다시 영화로 만들어 보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시인의 사랑> 토론토국제영화제 초청은 2014년부터 장편 제작 프로젝트로 전환한 ‘전주시네마프로젝트’가 성공적으로 안착했음을 알리는 신호로 평가하고 있다. 지난 5월 개봉한 <노무현입니다>(감독 이창재)가 다양성 영화 시장에서 센세이션을 일으켰고, <초행>(감독 김대환)은 지난 달 제70회 로카르노국제영화제에서 ‘현재의 감독’부문 감독상을 수상하며 예술적 성가를 드높였다. 

이 작품은 창작의 곤경에 빠진 제주도 시인이 해사한 소년을 만나면서 시와 인생 깊이를 얻게 되는 과정을 묘사한 작품이다. 토론토국제영화제 상영을 통해 해외 관객들을 사로잡은 <시인의 사랑>은 오는 9월 14일 개봉을 앞두고 국내 관객들과 만날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기사입력: 2017/09/13 [20:12]  최종편집: ⓒ 전북매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고충처리인
전북 전주시 완산구 홍산남로 16 포엠빌딩3층ㅣ 대표전화 : 063-232-9301~8 ㅣ 팩스 : 063-232-9309(편집국) / 063-232-9310(광고국)
Copyright ⓒ 전북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mjbnews.com for more information.